컨텐츠 바로가기
68958190 0722021062268958190 03 0301001 economy 7.1.5-RELEASE 72 JTBC 0 true true false false 1624362780000

별점테러에 쓰러져 숨진 점주…쿠팡, 뒤늦은 '댓글 대책'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쿠팡이 만든 음식 배달 앱 '쿠팡이츠'도 논란입니다. 소비자가 부정적인 평가를 해도 식당 주인이 '해명 댓글'도 못 달게 돼 있습니다. 막말과 별점테러에 시달리던 식당 주인이 뇌출혈로 숨지는 일까지 벌어졌습니다. 쿠팡은 뒤늦게 '해명 댓글' 도입을 추진합니다.

서영지 기자입니다.

[기자]

[소비자 갑질, 점주 피해 초래하는 쿠팡이츠, 규탄한다! 규탄한다! 규탄한다! 규탄한다!]

참여연대가 오늘(22일) 쿠팡 본사에 모인 건 식당에 불리한 쿠팡이츠의 리뷰 제도가 이른바 '블랙컨슈머'를 양산한다고 지적하기 위해서입니다.

다른 배달 앱과 달리 쿠팡이츠에선 식당 주인이 소비자의 평가에 댓글을 달 수 없습니다.

이렇다 보니 낮은 별점과 맛없다는 리뷰가 올라와도 식당 주인은 해명을 못 한 채 손해를 보는 경우가 적지 않습니다.

[김진우/쿠팡이츠 입점 점주 : 다른 앱의 경우 매장에서 답글을 달 수 있어요. 오해가 있으면 해명할 수 있는…그런데 쿠팡은 전혀 그런 게 없고요. 사용 안 하려니 기존 고객이 떨어져 나갈 거 같아서 울며 겨자 먹기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심지어 한 김밥 가게 주인이 쿠팡이츠에서 음식을 시킨 소비자에게 시달리다 뇌출혈로 숨지는 사건까지 생겼습니다.

이 소비자는 음식을 주문한 다음 날 새우튀김 3개 중 1개가 색깔이 이상하다며 김밥가게 주인에게 막말을 하고 낮은 별점을 매겼습니다.

주인이 쓰러진 상황에서도 쿠팡이츠는 가게에 소비자의 불만을 빨리 해결하라고 압박했습니다.

[김종민/전국가맹점주협의회 사무국장 : 리뷰에 대한 업주의 댓글 작성이 지원돼야 합니다. 해명할 수 있어야 하고, 사과할 수 있어야 합니다.]

쿠팡은 뒤늦게 악성 리뷰에 대해 식당 주인이 해명 댓글을 달게 해주기로 했습니다.

또 소비자의 악의적인 비난으로 피해를 본 식당 주인을 위해 전담 상담사를 배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서영지 기자 , 김미란, 김지우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