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59546 1072021062368959546 06 0602001 entertain 7.1.3-HOTFIX 107 스포티비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24374300000

[단독]이지훈, 신부는 14살 연하 일본인 유학생…혼인신고 마치고 법적 부부(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가수 이지훈(42)이 14살 연하 일본인 신부와 혼인신고를 마치고 법적 부부가 됐다. 당초 10월로 계획했던 결혼식은 조금 앞당겨 9월에 올리기로 했다. 22일 스포티비뉴스 취재에 따르면 이지훈은 최근 14살 연하 일본 여성과 혼인신고를 마쳤다. 이지훈의 신부는 1993년생 일본 여성으로, 1979년생인 이지훈과 14살 차이다. 유학을 왔다가 한국에 계속 거주하게 됐고, 이지훈과는 우연한 기회에 서로 알고 지내다 연인으로 발전해 사랑을 키워오다 부부의 연으로 이어졌다.

두 사람은 결혼식을 준비하던 중 서로를 향한 굳건한 믿음과 사랑으로 혼인신고를 먼저 마쳤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가 계속되면서 예식 일자에 변수가 많다는 것도 혼인신고를 먼저한 이유다.

이지훈 소속사 주피터엔터테인먼트 측도 "코로나 팬데믹 상황에 일본을 오갈 수도 없었고, 서로의 대한 확신과 굳은 믿음으로 얼마전 혼인신고 먼저 하였다"라고 밝혔다.

이지훈은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를 통해 14살 연하 일본인 신부를 첫 공개한다. 이지훈의 신부는 귀엽고 사랑스러운 외모에 따뜻한 성품까지 가진 것으로 알려져, '동상이몽2'를 통해 최초 공개될 신부에 대한 관심이 커진다.

두 사람은 9월 27일 결혼식을 올린다. 코로나19 확산 여파가 계속되는 만큼 가족, 친지, 가까운 지인들만 초대해 조용하고 경건한 결혼식을 올린다. 두 사람은 혼인신고, 결혼식 등 결혼의 모든 것을 '동상이몽2'를 통해 낱낱이 공개할 예정이라 기대가 모인다. 이지훈 커플의 출연분은 7월 중 첫 공개된다.

앞서 이지훈은 지난 4월 결혼을 발표했다. 그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간 동안 힘든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었지만 한 사람과 만남을 통해 이 모든 걸 이기게 해줄 결혼이라는 기적과 같은 일이 제게 일어났다"며 "기쁨과 슬픔, 그리고 아픔까지도 함께 나눌 수 있는 사람이라는 믿음이 생겨 결혼을 결심하게 됐다"고 신부를 향한 남다른 애정을 자랑했다.

또 "한 사람의 남편으로 한 가정의 가장으로 이제 더욱더 책임감을 갖고 살아가겠다. 지금까지 오랜 시간 관심과 사랑 주셨던 모든 분들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앞으로의 저의 활동도 기대해 주시고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고 각오를 전했다.

스포티비뉴스

이지훈은 1996년 '왜 하늘은'으로 데뷔해 '나만의 신부', '인형', '천애', '언제라도' 등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H.O.T. 강타, 신화 신혜성과 그룹 S를 결성해 '미쳤었죠', '아이 스웨어', '사랑니' 등의 히트곡으로 활약했다. '뉴하트', '너는 내 운명', '최고다 이순신', '장영실' 등 연기자로도 안정적인 연기력을 인정받았다.

최근에는 뮤지컬 배우, 이탈리안 부캐릭터 리태리로도 활발한 활동 중이다. 8월 개막하는 대형 뮤지컬 '엑스칼리버'에도 출연한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