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8997462 0092021062468997462 01 0101001 politics 7.1.3-HOTFIX 9 뉴시스 64163280 false true false true 1624502294000

이슈 공식 출범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이준석 "공수처, 국민에 불편함 없어야"…김오수 "중립 지킬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공수처, 필요하면 제도적·법적 보완 필요"

시민단체 'X파일' 고소엔 "그런 얘기 없어"

뉴시스

[서울=뉴시스]추상철 기자 = 김오수 검찰총장이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이준석 국민의힘 당 대표를 예방한 후 당 대표실을 나서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1.06.24. photo@newsis.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최서진 김승민 기자 =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24일 김오수 검찰총장의 예방을 받고 "공수처가 국민에게 불편함이 없도록 해야겠다"고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 총장은 "정치적 중립을 지켜서 검찰을 잘 이끌어나가겠다"라고 답했다.

김 총장은 이날 오전 국회 국민의힘 당대표실을 찾아 약 10여 분간 이준석 대표를 예방한 후 "취임하셔서 인사드리러 왔다. 축하드린다고 말씀드렸다"라며 "검찰이 정치적 중립을 지켜서 국민 중심으로 업무를 잘 수행하겠다는 말씀을 드렸다"라고 설명했다.

황보승희 국민의힘 수석대변인은 "총장이 지금 조직 혁신과 그에 따른 검찰조직 재배치에 대해 가장 역량을 쏟고 있다고 말했다"라며 "공수처가 만들어지고 검경 수사권이 조정되면서 업무 분담 이런 부분들이 많은 협의가 필요하다고 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공수처에 대해 야당이 많이 지적했다. 국민에게 불편함이 없도록 해야 되겠다는 부분에 대해서는 (이준석) 대표나 총장이 동의를 한 부분"이라며 "필요하면 제도적, 법적 보완이 되어야 한다는 말씀도 나눴다"라고 했다.

시민단체 등에서 윤석열 전 총장 X파일에 대해 고소장을 접수한 데 대해선 "그런 얘기는 없었다"라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westjin@newsis.com, ksm@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