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69016604 0042021062569016604 01 0101001 politics 7.1.4-RELEASE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624563786000

민주당 양향자, '성폭력' 늑장 조치 논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양향자 의원의 광주 서구 지역 사무실에서 성폭력 파문이 불거져 논란입니다.

특히 가해자는 양 의원의 사촌 동생으로, 지역 사무실에 근무하며 회계 책임을 맡아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파문이 확산하자 민주당은 광주시당 차원에서 조사에 착수했고, 양 의원에게는 '2차 가해성' 발언에 대한 경고와 피해자 접촉 금지령을 내렸습니다.

양 의원도 입장문을 통해 모든 책임은 자신에게 있다며 사과하고, 가해자에 대한 수사를 직접 의뢰했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사건을 당에 알린 뒤 열흘이나 지나 경찰에 수사를 의뢰하며 늑장 조치 비판이 커지고 있습니다.

[윤호중 /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 양 의원이 보고를 하면서 1차 조치를 다 취했다…. 직위 해제를 한다든가 출근을 하지 말라고 조치를 했다든가 이렇게 해서 조치가 어느 정도 취해진 걸로 판단을 했는데 다음날 얘기를 들어보니까 그렇지 않은 면이 있다고 해서 시당에 얘기를 한 거예요.]

민주당은 그동안 성폭력 사건에 무관용 원칙을 강조해 왔는데요.

진상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성폭력 가해자는 물론 양 의원에 대한 징계 수위를 결정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YTN 앵커 (anchor@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현황을 확인하세요.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깔끔하게 훑어주는 세상의 이슈! "와이퍼"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