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어깨까지 물 차올라"…중국서 지하철 승객 12명 사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중국 중부 지역에 시간당 200mm가 넘는 기록적인 폭우가 쏟아졌습니다. 운행 중이던 지하철까지 물에 잠기면서 안에 갇혔던 승객 12명이 숨졌습니다.

베이징 김지성 특파원입니다.

<기자>

달리는 지하철 안으로 물이 밀려들기 시작합니다.

지하철은 결국 멈춰 섰고 쉴 새 없이 들어온 물은 급기야 승객들 어깨 높이까지 차올랐습니다.

승객들은 겁에 질린 채 산소 부족을 호소하거나 구조를 요청했습니다.


[(여러분 말하지 마세요, 말하지 마세요.) 제 말을 들을 수 있으면 경찰에 신고해 주세요.]

어제(20일) 오후 중국 중부 허난성의 성도인 정저우시에 시간당 201mm의 폭우가 쏟아졌습니다.

기상 관측 이래 가장 많은 양으로, 사흘 동안 1년 치 강수량에 맞먹는 비가 내렸습니다.


이 때문에 지하철 방수벽이 무너지면서 운행 중이던 지하철이 침수돼 승객 500여 명이 갇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