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서유럽 홍수, 끝이 아니다…"2100년까지 14배로 늘어날수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영국 뉴캐슬대 연구팀 컴퓨터모델링 예측

지구온난화로 북극 제트기류 느려지며 이상기후 유발 추정


(서울=연합뉴스) 김용래 기자 = 서유럽을 강타한 홍수와 같은 재해가 기후변화로 인해 가까운 미래에 훨씬 더 자주 발생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지구온난화로 인해 육지에서 매우 느리게 이동하며 단시간에 많은 양의 비를 뿌리는 태풍이 21세기 말에 현재보다 최대 14배가량 더 많이 발생할 수 있다는 것이다.

21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가디언에 따르면 영국 뉴캐슬대학 연구팀은 최근 국제학술지 지구물리학연구회보(Geophysical Research Letters)에 게재한 논문에서 이같은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