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쏟아지는 연예계 기부 행렬

강다니엘의 솔로데뷔 2주년 기념, 팬클럽 영도구 저소득층에 마스크 기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가수 강다니엘 팬클럽 ‘다니티’가 21일 강다니엘의 솔로데뷔 2주년을 기념하여 12,749,000원 상당의 마스크 및 마스크용품 4,270개를 부산 영도구청에 기부하였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에 따라, 강다니엘의 고향이기도 한 영도구 내 필요한 지역주민에게 마스크를 전달해 다함께 코로나확산을 예방하자는 희망의 메시지를 나눌 예정이다.

강다니엘 팬클럽 다니티는 ‘무한한 가능성과 희망을 줄 수 있는 아티스트가 되고싶다’고 말하던 강다니엘처럼 “지난 2년간 강다니엘의 발자취를 함께했고 그의 선한 영향력을 함께 실천하고자 또 다시 기부를 하게 되었다.”라며, “내가 좋아하는 사람이 나를 좋아해주는 기적같은 일을 서로에게 만들어주는 강다니엘과 다니티는 앞으로도 사회 소외계층을 위해 꾸준히 선한 영향력을 실천할 예정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헤럴드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

“팬들이 있어 숨을 쉬고 꿈을 꾸고 행복하다”는 강다니엘”과 그를 응원하는 다니티의 따뜻한 행보가 코로나로 힘든사회에 작은 희망의 메시지로 다가온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wp@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