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상이, MSG 워너비 효과→은행 모델까지 '광고계 블루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텐아시아

배우 이상이./ 사진제공=신한은행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이상이가 신한은행 '급여클럽' 모델로 발탁 됐다. MSG워너비로 활동한 이후, 광고계의 러브콜이 끊이지 않고 있다.

22일 공개된 사진 속 이상이는 청량감을 더하는 시원시원한 미소와 함께 훈훈한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특히 광고 촬영 당시 보기만 해도 기분이 좋아지는 특유의 밝은 에너지로 현장 분위기를 리드하는 것은 물론, 다양한 아이디어를 직접 제안하며 보다 완성도 높은 결과물을 탄생시켰다는 후문이다.

광고 제작 관계자는 "이상이의 선한 이미지와 활력이 넘치는 모습이 급여클럽과 좋은 시너지를 만들어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발탁 이유를 밝혔다. 이에 이상이는 소속사 피엘케이굿프렌즈를 통해 "신한은행과 함께할 수 있어 감사한 마음 뿐이고, 많은 분들에게 혜택을 아끼지 않는 '급여클럽'처럼 저 또한 배우로서 다채로운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상이는 작품마다 높은 캐릭터 싱크로율과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사랑받고 있다. '오월의 청춘'을 비롯해 지난해 '한 번 다녀왔습니다', '동백꽃 필 무렵',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등 출연하는 작품마다 메가 히트를 기록하며 명실상부 '특급 대세'로 급성장 중이다. 또한 최근 이상이는 '놀면 뭐하니'에서 반전 노래 실력을 선보이며 'MSG워너비' 멤버로 발탁, 대중을 사로잡았을 뿐만 아니라, 각종 광고계에서 러브콜이 쇄도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이상이는 오는 8월 방송 예정인 '갯마을 차차차'에 출연 소식을 전하는 등 빈 틈 없는 열일 행보를 예고했다.

이상이는 'MSG워너비' 활동을 성황리에 마무리하고 '갯마을 차차차' 촬영에 집중하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