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쏟아지는 연예계 기부 행렬

설운도X조혜련X이도진, '코로나가라' 오늘(23일) 공개…수익금 전액기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세계를 팬데믹 상황으로 빠뜨린 코로나19. 여전히 사라지지 않고 있는 코로나의 종식을 간절히 염원하는 가요풍의 코로나 퇴치 캠페인송 '코로나가라'가 오늘(23일) 발매된다.

베테랑 작곡가이자 가수인 설운도가 작사, 작곡한 이 곡은 만능엔터터이너 조혜련과 트로트가수 이도진이 함께 불렀다.

경쾌한 비트의 '코로나가라'는 "~그만하면 됐잖아 이제 그만 떠나가줘 왜 그렇게 힘들게해 얄미운 코로나~코로나 이제는 안녕 이제는 굿바이"라는 가사에서 엿볼 수 있듯이 코로나 종식의 간절함을 그대로 담고 있다.

이 곡의 작사, 작곡, 프로듀싱을 맡은 설운도는 "코로나 때문에 지친 모든 국민이 힘을 내서 이 어려운 시기를 빨리 극복하기를 바라는 심정으로 이 곡을 만들게 됐다"고 밝혔다.

열정의 아이콘으로 늘 활력 에너지를 발산하는 엔터테이너 조혜련과 신곡 '오케이'로 사랑받고 있는 오케이맨 가수 이도진이 혼성듀엣으로 호흡을 맞췄다.

조혜련은 "코로나를 퇴치하는 전사의 심정으로 이 노래를 불렀다"고 소감을 밝혔고, 이도진은 "국민들이 이 곡을 함께 부를 때, 노래가사처럼 코로나도 완전히 떠나갔으면 좋겠다"고 간절한 바람을 전했다.

한편 '코로나가라'의 음원 수익금 전액은 코로나19로 고통 받는 어린이들에게 쓰여질 수 있도록 월드비전에 기부될 예정이다.

[신영은 스타투데이 기자]

사진ㅣ좋은날엔ENT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