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신규 확진 1천630명…수도권 4단계 2주 연장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국내 신규 코로나19 확진자가 1천600명대를 기록하며 17일째 네 자릿수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코로나 확산세가 거세면서 오는 25일 종료 예정이던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가 2주 더 연장됐습니다.
유숙열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오늘 0시 기준 국내 신규 코로나19 확진자는 1천630명으로 집계됐습니다.

지역발생은 1천574명, 해외유입은 56명입니다.

지역발생 가운데 서울이 516명, 경기 403명, 인천 90명 등으로 수도권이 64.1%를 차지했습니다.

비수도권도 부산 115명, 경남 93명, 대전 67명 등 35.9%나 차지했습니다.

비수도권의 확진자는 사흘 연속 500명대를 이어가며 4차 대유행 이후 최고치를 기록한 건데,
휴가철로 인해 유행 규모가 더 커질 것으로 우려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