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재명 형수 욕설 파일' 차단에…홍준표 "욕설 대마왕 사실 은폐"

댓글 10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홍준표 의원이 이재명 경기지사의 이른바 '형수 욕설 파일' 유튜브가 차단된 것과 관련해 "엄연히 있는 사실도 은폐하려는 그 처신으로 어떻게 대선에 나오려고 생각했는지 참으로 뻔뻔함의 극치"라고 비판했습니다.

홍 의원은 자신의 SNS를 통해 "이재명 후보가 형수에게 한 새로운 욕설 동영상이 이재명 지사 측의 가처분 신청으로 차단되었다고 한다"라고 전하며 "참으로 어이없는 법원 결정이고 또 부끄러운 민주당 대통령 후보"라고 주장했습니다.

홍 의원은 또 "공적 인물에 대한 프라이버시권은 최소한에 그쳐야 한다"라며 "욕설 대마왕을 대통령 후보로 선출하는 나라가 되면 우리야 다행스럽지만 정말 해외토픽감"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지난 20일 유튜브 채널 '백브리핑'은 '[녹취록]이재명 욕설파일 01'이란 제목으로 56초 분량의 영상을 올렸는데 해당 영상에는 2012년 7월 당시 성남시장이던 이 지사가 셋째 형수와 통화하며 욕설하는 내용의 녹취 파일이 담겼습니다.

해당 영상은 하루 만에 12만 회 이상 조회 수를 기록했습니다.

하지만 현재 해당 파일 유튜브 주소에 접속하면 '법원 명령으로 인해 해당 국가 도메인에서 사용할 수 없는 콘텐츠'라는 안내가 나옵니다.

이에 대해 '백브리핑' 측은 "발 빠르시네"라며 "괜찮아요. 이게 끝이 아니니까요. 개싸움 걸어주셨으니 받아 드릴게요"라고 적었습니다.

이 지사의 소위 '형수 욕설 논란'은 앞서 2014년 지방선거 때와 2017년 대선 경선, 2018년 지방선거 때도 거론되기도 했습니다.

이에 대해 이 지사는 그제(22일) 국회에서 기본소득 정책공약 관련 기자회견 뒤 '욕설 파일 관련 법적 대응을 고려하느냐'라는 취재진 질문에 "전혀 사실이 아니다. 제가 잘못한 일인데 죄송하다"고 답했습니다.

(사진=유튜브 화면 캡처, 연합뉴스)
한세현 기자(vetman@sbs.co.kr)

▶ 도쿄올림픽, 뜨거운 현장 속으로!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