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中 허난성 폭우로 58명 사망·5명 실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국 중부 허난성에 내린 기록적 폭우로 지금까지 58명이 숨지고 5명이 실종됐다고 허난성 위기관리청이 밝혔습니다.

특히 허난성 성도인 정저우에서 지난 20일 지하철 침수로 12명이 숨진 데 이어 같은 날 징광 터널 침수로 최소 4명의 사망자가 더 나왔다고 현지 매체들이 전했습니다.

이들은 폭우가 쏟아져 터널 내 수위가 높아졌을 때 터널 밖으로 탈출하지 못하고 숨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