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레이먼킴♥' 김지우 "이제 그만 하고 싶어.." 호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최나영 기자] 배우 김지우가 "그만 하고 싶다"라고 호소한 게 있다.

김지우는 25일 자신의 SNS에 "이제 그만 하고 싶어..코로나 검사.."라 글을 게재해 보는 이들의 공감과 안타까움을 샀다.

함께 공개한 사진 속에는 자신을 비롯해 남편 레이먼킴, 딸 루아나리 양이 검사한 코로나19 키트 모습이 담겨져 있다. 모두 음성 판정을 나타내고 있다.

김지우는 현재 뮤지컬 '비틀쥬스'에 출연 중이다. 안전을 위해 공연 관계자들은 수시로 선제적 검사를 실시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김지우는 지난 2013년 셰프 레이먼 킴과 결혼해 슬하에 딸 루나아리 양을 두고 있다.

/nyc@osen.co.kr

[사진] 김지우 인스타그램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