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박성제 MBC 사장 "올림픽 방송사고 머리 숙여 사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박성제 MBC 사장이 2020 도쿄올림픽을 중계하면서 잇따라 논란을 일으킨 데 대해 직접 사과했습니다.

박 사장은 어제(26일) 상암동 MBC 경영센터에서 대국민 사과 기자회견을 열고 "신중하지 못하고 참가국에 대한 배려가 결여된 방송으로 마음에 상처를 입은 해당 국가 국민과 실망하신 시청자들께 MBC 콘텐츠 최고 책임자로서 머리 숙여 사죄드린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