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19대 대통령, 문재인

"文 대통령 사과" 정진석 1인 시위…야권 잠룡 尹‧崔‧安 격려 방문

댓글 8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친윤계 정진석, 靑 앞 '드루킹' 사과 1인 시위

야권 잠룡 윤석열‧최재형‧안철수 등 현장 방문으로 힘 실어

尹 "지난 선거 최대 수혜자 文 대통령, 입장 표명해야"

노컷뉴스

범야권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9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 분수대 광장에서 드루킹 댓글 조작 사건과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의 사과를 촉구하며 1인 시위를 하고 있는 정진석 국민의힘 의원을 격려 방문해 발언을 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범야권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29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앞 분수대 광장에서 드루킹 댓글 조작 사건과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의 사과를 촉구하며 1인 시위를 하고 있는 정진석 국민의힘 의원을 격려 방문해 발언을 하고 있다. 국회사진취재단대표적인 친윤(친윤석열)계로 꼽히는 국민의힘 정진석 의원이 29일 오전 청와대 앞에서 '드루킹 사건' 관련 문재인 대통령의 사과를 요구하며 1인 시위를 벌였다
. 범야권 대선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최재형 전 감사원장,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등이 현장을 깜짝 방문해 정 의원을 격려하며 한 목소리를 냈다.

정 의원은 이날 오전 청와대 앞 분수대 인근 1인 시위에서 드루킹 사건에 대해 "선거의 공정성을 해치며 민주주의 본령을 유린하고 파괴한 중대범죄"라며 "김경수 전 지사는 문 대통령의 그림자이고 가족 같은 사람인데 몰래 대선 여론조작을 벌였다는 건 있을 수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유구무언은 문 대통령의 유일한 위기 탈출 매뉴얼이냐"며 "대통령이 입장 표명과 함께 사과를 해야 한다"고 말했다.

드루킹 사건에 연루된 김 전 지사가 최근 대법원에서 실형을 받으면서 야권에선 문 대통령의 사과 및 특검 재연장 요구가 나온 바 있다. 정 의원은 국민의힘 의원들 단체 채팅방에서 추가 수사를 위해 '릴레이 단식'을 제안했지만, 최 전 감사원장을 돕고 있는 김용판 의원 등이 이견을 내면서 공방 끝에 홀로 1인 시위에 나선 것이다.

정 의원이 이날 오전부터 약 4시간 동안 시위를 진행하는 동안 범야권 대선주자들이 현장을 방문해 정 의원을 격려했다. 안 대표와 최 전 감사원장, 윤 전 총장 순으로 현장에 도착해 정 의원의 주장에 힘을 실으며 문 대통령의 사과를 촉구했다.

윤 전 총장은 "선거는 민주주의의 전부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라며 "중대한 불법으로 대법원 최종 확정 판결이 난 이상 여기에 대해선 입장표명과 앞으로 어떻게 할 것인지, 국가의 최고책임자로서 (문 대통령이) 국민들께 입장을 표명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여론조작 측면에서 국정원 댓글 사건과는 비교가 안 된다"며 "(문 대통령은) 지난 선거의 최대 수혜자이자 국정 최고 책임자로서 입장을 표명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노컷뉴스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왼쪽)이 29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사랑채 앞에서 '드루킹 댓글 사건' 관련 1인 시위를 벌이고 있는 국민의힘 정진석 의원을 지지 방문해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왼쪽)이 29일 오전 서울 종로구 청와대 사랑채 앞에서 '드루킹 댓글 사건' 관련 1인 시위를 벌이고 있는 국민의힘 정진석 의원을 지지 방문해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최 전 원장은 "문 대통령이 분명한 입장 표명과 유감 표명을 안 한다면 앞으로 다시 이런 일이 벌어지지 않는다는 보장이 없다
"며 "적극적인 책임 유무를 떠나 분명히 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입장 표명을 촉구했다. 안 대표도 "문 대통령의 사과가 꼭 필요하다. 모든 야권 대선후보들이 힘을 모아 (사과를) 강하게 요구해야 한다"고 거들었다.

청와대 이철희 정무수석은 이날 시위 중이던 정 의원을 만나 잠시 대화를 나눴다. 이 자리에서 이 수석은 문 대통령이 드루킹 댓글조작 여부를 몰랐을 것이라고 말했고, 정 의원은 그럼에도 대통령의 사과가 있어야 한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정 의원에 이어 오는 29일엔 또 다른 친윤계인 국민의힘 유상범 의원이 1인 시위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