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하루도 못 간 '원팀' 배지...2007년 한나라당 연상 검증단 제안도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원팀 선언이 민망할 만큼 민주당 대선 주자들은 하루 만에 서로 물고 물리는 공방 2차전을 벌였습니다.

이에 지난 2007년 한나라당 검증위원회를 연상시킬 법한 당 차원의 검증 기구 설치 제안까지 나왔지만, 받아들여질 가능성은 적어 보입니다.

송재인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반나절 만에 희석된 민주당의 원팀 정신은 하루 뒤엔 사실상 없던 일에 가까워졌습니다.

첫 TV 토론회 이후 이재명 지사와 이낙연 전 대표가 또다시 지역주의 뒤끝 공방을 이어간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