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강주은 "♥최민수, 거실에 자기 작품 전시"..귀여운 잉꼬부부 케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강주운 인스타그램


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강주은이 남편 최민수과 귀여운 잉꼬부부 케미를 뽐냈다.

31일 배우 최민수의 아내이자 미스코리아 출신 강주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얼마 전에 아크릴 페인트를 사고 처음으로 페인팅을 해봤어요. 제가 만든 첫 작품에 너무 놀랐었는지 (질투?) 남편이 자기가 쓸 아크릴을 따로 사서 내 작품은 뒤에 치우고 몇몇 자기 작품들을 어느새 우리 거실에다 펼쳐놓았더라고요!"라고 전했다.

이어 "아무리 무더위라도, 그 열정을 꺾을 수 없는 우리 민수!!! 혼자 나가서 이 더위 속에서 뛰고 싶게 만드는 남편 항상 감사합니다!"라고 덧붙이며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강주은은 그림을 열심히 그리고 있는 모습. 수준급 미술 실력을 보여준 그녀는 팬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한편 미스코리아 출신인 강주은은 지난 1994년 배우 최민수와 결혼해 두 아들을 뒀으며 현재 쇼호스트로 활약하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