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박수홍 친형 재산 횡령 논란

박수홍, "명백한 허위" 데이트 폭행 의혹에 정면 대응..유튜버 고소[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 DB.


[OSEN=박판석 기자] 방송인 박수홍이 데이트 폭행 의혹을 제기한 유튜버와 제보자들을 고소했다고 밝혔다. 결혼 발표 일주일만 의혹제기 이틀만에 입을 연 박수홍은 고소를 통해서 진실을 밝히겠다는 입장이다.

지난 3일 박수홍의 법률대리를 맡고 있는 법무법인 에스의 노종언 변호사는 유튜버와 제보자에 대한 고소 사실을 발표했다. 노 변호사는 "021년 8월 3일 정보통신망이용촉진및정보보호등에관한법률위반(명예훼손), 모욕, 업무방해, 강요 등의 혐의로 유튜버 김용호와 그에게 허위제보를 한 신원미상의 제보자들에 대한 고소장을 경찰에 제출했습니다"라고 밝혔다.

박수홍 측은 데이트 폭행 및 과거 연인이라고 주장한 제보자의 주장이 모두 허위 사실이라고 설명했다. 노종어 변호사는 "김용호는 확인되지 않은 허위 사실을 수차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일방적으로 주장하면서 박수홍과 그의 가족의 명예를 훼손하고 모욕했습니다"라며 "김용호의 주장은 근거가 없을 뿐만 아니라 사실 확인을 위해 박수홍 측의 연락을 취하거나 박수홍 측의 의견을 반영하려는 최소한의 노력도 하지 않았습니다"라고 비판했다.

사법기관을 통해 의혹과 관련된 진실을 밝히겠다고 선언했다. 노 변호사는 "박수홍은 김용호 및 제보자들의 허위 주장을 입증할 자료들을 이미 충분히 확보했습니다. 그의 주장이 명백한 허위임을 증명해주는 국가기관과 공인기관의 자료 일체를 경찰에 제출하여 법의 심판을 받도록 하겠습니다"라고 설명했다.

OSEN

[OSEN=곽영래 기자] 25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 진행된 SBS 연예대상에서 박수홍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 youngrae@osen.co.kr


앞서 한 유튜브 채널에서는 박수홍과 관련된 이슈가 언급됐고, 한 유튜버는 제보 받은 메일의 내용을 공개했다. 방송 내용에 따르면, 제보자 A씨는 박수홍의 전 여자친구라고 주장하고 있으며, 17살의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만났다고. 교제를 하는 과정에서 데이트 폭행을 당했다며 제보 메일을 보냈다.

제보 메일을 소개한 유튜버는 "박수홍 본인이 여차하면 SNS에 바로 바로 해명하는데 이번에는 어떻게 반응 하는지 보겠다. 지금 박수홍이 할 수 있는 단 하나의 방법은 모든 방송에서 자진 하차하고 자숙하는 것"이라며 "여기서 또 거짓말로 해명하다가 2차 폭로를 맞지 않길 바란다"고 경고했다.

박수홍은 지난달 28일 개인 SNS를 통해 23세 연하 비연예인과 결혼 사실을 발표했다. 박수홍은 "저는 오늘 한 가정의 가장이 됐습니다. 사랑하는 사람과 혼인신고를 했습니다. 식을 치르기에 앞서 부부의 인연을 먼저 맺게 된 것은, 제 미래를 함께 하고 싶은 사람을 만났고 서로에 대한 믿음이 깊고 또 그만큼 서로를 사랑하기 때문일 뿐, 다른 이유는 없습니다"라고 글을 남겼다.

하지만 결혼 발표 이후 데이트 폭행 의혹이 제기 되면서 이와 관련된 여러 루머들이 퍼졌다. 이틀간 굳게 침묵을 지키던 박수홍은 자숙 대신에 고소를 하며 자신의 무고함을 주장했다.

이제 사건은 경찰의 손에 넘어간 상황. 박수홍과 의혹을 제기한 유튜버가 과연 데이트 폭행 의혹과 관련해 어떤 법의 심판을 받게 될지 관심이 집중된다./ pps2014@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