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수원, 100억원 규모 루마니아원전 기자재공급 사업 수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체르나보다원전 기동용 변압기 공급' 입찰서 최종 선정

헤럴드경제

루마니아 체르나보다 원자력발전소 [한국수력원자력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배문숙 기자]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은 국내 원전기업인 일진전기와 협업해 참여한 700만 유로(한화 100억원 가량) 규모의 '체르나보다원전 기동용 변압기 공급' 입찰에서 최종 공급사로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한수원이 원전의 대형 기자재를 수출하는 것은 처음이다. 이번 사업에서 한수원은 사업관리와 품질관리를 담당하고, 기자재 설계와 제작은 일진전기가 맡는다.

원자력발전소 전력 시스템에 사용되는 주요 설비인 기동용 변압기는 높은 수준의 관리가 필요해 부속 품목의 주기적인 교체 등 향후 지속적인 공급이 이뤄질 것으로 한수원은 기대했다.

체르나보다원전은 루마니아 동부 지역에서 운영 중인 발전소로, 우리나라 월성원전과 같은 중수로형 원전이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이번 성과는 국내 원전기업과 상생을 통해 수출 판로를 확대한 사례"라며 "앞으로도 국내 원전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oskymoon@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