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주병진 폭행 피해자, 고소 취하…"만나 사과받았다"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정성조 기자 = 사우나에서 방송인 주병진(62)씨에게 폭행을 당한 40대 피해자가 고소를 취하했다.

피해자인 사업가 A씨는 4일 "주씨의 요청으로 지난달 직접 만나 진심어린 사과를 받았고 오늘 변호사를 통해 고소를 취하했다"고 말했다.

A씨는 지난 6월 서울 마포구의 한 호텔 사우나 탈의실에서 주씨와 대화를 나누던 중 주씨에게서 폭행을 당했다며 경찰에 고소했다. 양측의 의견과 목격자 진술 등을 조사한 경찰은 혐의가 인정된다고 보고 지난달 말 사건을 검찰에 송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