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채무만기 연장·이자상환 유예, 연장 여부 9월 검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9월 말까지 설정돼있는 금융권 채무 만기 연장과 이자 상환 유예 조치 등을 9월 중 검토해 조치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홍 부총리는 오늘(5일)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를 열고 이같이 밝혔습니다.

홍 부총리는 "코로나 4차 확산과 방역 강화로 경기 회복세도 일시적으로 주춤하는 모습"이라며 "충격 최소화와 회복 최대화를 위해 2차 추경 예산 중 희망회복자금과 상생 국민지원금은 9월 말까지 90% 집행토록 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유재명]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