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덮친 코로나19

엑소 시우민, 코로나19 확진→'신과함께2'·'테니스왕' 방송 차질 無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1

그룹 엑소(EXO) 시우민 © News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엑소 시우민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그가 출연 중인 '신과 함께 2'와 '내일은 테니스왕' 방송에는 차질이 없을 전망이다.

5일 채널S '신과 함께 2' 측은 뉴스1에 "확보된 촬영 분량이 남아있어 방송에는 차질이 없다"라며 "이후 촬영은 시우민의 건강을 가장 우선으로 생각하고 긴밀하게 논의하여 결정될 예정으로, 보건당국의 지침을 따라 진행하겠다"라고 밝혔다.

덤덤스튜디오의 웹 예능 '시우민의 내일은 테니스왕' 측도 이날 뉴스1에 "이미 7월 중 모든 촬영이 끝난 상황"이라며 "방송에는 차질이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시우민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뒤 모든 스케줄을 즉각 중단했다. 그는 방역 당국의 지시와 절차에 따를 예정이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시우민은 지난달 29일 뮤지컬 연습을 위해 코로나19 항원 검사(PCR) 검사를 진행하고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4일 컨디션 이상 증세로 추가로 PCR 검사를 실시하고 5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라며 "이에 엑소 멤버들과 담당 스태프 역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고 결과를 기다리며 자가격리 중"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시우민은 채널S '신과 함께 시즌2'와 덤덤스튜디오의 웹 예능 '시우민의 내일은 테니스왕'에 출연 중이며, 오는 24일부터 진행되는 뮤지컬 '하데스타운' 출연을 앞두고 있다.
breeze52@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