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국 과학 영재, 전원 금메달…국제물리올림피아드 종합 1위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최민지기자] 과학 올림픽이라 불리는 국제과학올림피아드에 출전한 한국 학생들이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5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 이하 과기정통부)에 따르면 지난달 17일부터 24일까지 열린 제51회 국제물리올림피아드에서 한국 대표단 5명 전원이 금메달을 획득해 미국, 중국, 러시아와 함께 국가 종합 순위에서 공동 1위를 달성했다.

특히, 김경민 학생(서울과학고 3)은 실험 부문 1위, 이론 부문 공동 1위, 개인 종합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하면서 2015년도에 이어 두 번째로 특별상 3개를 모두 가져갔다.

76개국 368명 학생들이 참가한 이번 대회에서 한국은 국가 종합 1위와 개인 순위 1위를 동시에 기록했고, 3년 연속 참가대회에서 1위를 거머쥐며 물리 최강국 면모를 여지없이 보여줬다.

또한, 지난달 14일부터 24일까지 진행된 제62회 국제수학올림피아드에서는 금메달 5개, 은메달 1개 등 참가학생 전원 수상 및 국가 종합 순위 3위를 달성했다. 107개국, 619명이 참가한 이번 대회에서 김지민(서울과학고 3)과 이규동(서울과학고 1)은 금메달 수상과 동시에 개인 순위 3위에 올랐다.

물리, 수학뿐만 아니라 정보, 생물, 화학 분야 대회에서도 한국 참가 학생 전원이 수상했다. 지난 6월19일부터 28일까지 열린 제33회 국제정보올림피아드에서 88개국, 351명이 경연을 펼친 결과 한국은 금메달 1개, 은메달 2개, 동메달 1개를 수상했다. 한국은 캐나다와 함께 국가 종합 순위 공동 11위다.

지난달 18일부터 23일까지 72개국 279명이 참가한 제32회 국제생물올림피아드에서도 은메달 1개, 동메달 3개로 국가 종합 순위 26위를 기록하였다. 지난달 25일부터 이번달 2일까지 85개국 309명이 참가한 제53회 국제화학올림피아드에서는 금메달 1개, 은메달 3개로 국가 종합 순위 12위를 기록했다.

한편, 국제청소년물리토너먼트는 조지아에서 대면 개최하는 것으로 최종 결정되자, 한국은 학생 안전을 최우선 고려해 대회 불참하기로 했다. 다만, 뉴질랜드, 독일, 중국, 싱가포르 등 대면 대회에 불참하는 13개국이 모여 지난달 15일부터 19일까지 5일간 비대면 친선대회를 진행했다. 팀으로 운영되는 이 대회에서 한국 대표단은 5위로, 동메달을 받았다.

과기정통부 임혜숙 장관은 '세계 과학인재들 속에서 당당히 한국 기초과학 저력을 보여준 한국대표단 학생들이 자랑스럽다. 앞으로 한국 미래 과학기술계를 이끄는 선도자로 거듭나기를 바란다'며 '우수한 수학‧과학 역량이 지속 제고될 수 있도록 과학인재에 대한 지원과 교류 활성화를 위해 계속 노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