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쌍둥이 임신' 성유리, 父·오빠 직업 보니..."훈훈 비주얼 엘리트" (연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배우 성유리가 어마어마한 스펙을 소유한 엘리트 가족을 둔 스타 6위에 이름을 올렸다.

10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연중 라이브'의 ‘차트를 달리는 여자’에서는 어마어마한 스펙을 소유한 엘리트 가족을 둔 스타가 소개됐다.

성유리는 독일에서 유학 중이던 아버지와 간호사였던 어머니가 만나 결혼에 골인해 독일에서 태어났다고 한다. 성유리의 아버지는 3대 명문학교 튀빙겐 대학교 신학 박사학위를 받았으며 한국에 돌아와 장로회신학대학교에서 28년간 교수직을 역임했다고.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엘리트 가족은 여기서 끝이 아니다. 성유리의 오빠는 수능 시험에서 상위 0.1% 성적을 기록하며 서울대학교, 성균관대학교 의과대학에 동시에 합격한 수재로 현재 서울 대형 종합병원에 소아 청소년과 교수로 재직 중이라고 알려졌다. 성유리의 오빠는 훈훈한 비주얼까지 겸비한 의학계 엘리트라고 알려져 감탄을 자아냈다.

한편 성유리는 프로골퍼 안성현과 결혼해 4년 만에 임신 소식을 전해 많은 축복을 받았다.

사진=KBS 2TV 방송화면

하지원 기자 zon1222@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