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나비 "출산 후 4개월, 확실히 살 안빠져..다이어트 시도도 못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나비 인스타그램



나비가 팬들의 질문에 답했다.

10일 가수 나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팬들의 질문에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 팬은 "피부가 어쩜 그렇게 좋은가요. 화장품인가요, 피부과인가요. 원래 좋은가요?"라고 비결을 물었고, 이에 나비는 "원래 하얀 편이에요. 요즘엔 육아하느라 피부과도 못가고 홈케어도 못하고 있어요"라고 토로했다.

또다른 팬은 두 아들의 엄마라 자신을 소개하며 "살이 빠지지 않는데 어떻게 해야 할까요"라는 고민을 전했다. 그러자 나비는 폭풍 공감하며 "제가 묻고 싶어요. 아기 낳고 4개월 가까이 됐는데 살이 확실히 안빠지네요. 그동안 몸이 너무 힘들어서 다이어트 시도조차 못했어요"라고 답했다.

또 "아기 낳고 살 빠지신 것 같다"는 말에도 "살 안빠졌어요. 옷으로 가린 거랍니다"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한편 나비는 지난 2019년 11월 1살 연상의 비연예인과 결혼했으며 지난 5월 득남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