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프로골프 KLPGA

윤이나, KLPGA 드림투어 11차전 정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윤이나. (사진=KLPGA)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임정우 기자] 윤이나(18)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드림투어 11차전 정상에 올랐다.

윤이나는 15일 강원도 평창군 휘닉스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KLPGA 2021 톨비스트-휘닉스CC 드림투어 11차전(총상금 1억원) 최종 3라운드에서 9언더파 63타를 쳤다. 최종합계 17언더파 199타를 적어낸 윤이나는 단독 2위 최예본(18)을 1타 차로 따돌리고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5월 KLPGA 준회원으로 입회한 윤이나는 프로 데뷔전인 3부 점프투어 5차전에서 3위를 차지했다. 7차전에서 점프투어 첫 우승을 차지했던 윤이나는 정회원으로 승격한 뒤 7월부터 드림투어를 누비고 있다.

드림투어 우승까지도 오랜 시간이 걸리지 않았다. 그는 11차전 대회에서 사흘간 보기 없이 버디 17개를 낚아채는 무결점 플레이를 펼치며 드림투어 첫 우승의 감격을 맛봤다. 우승 상금으로 1800만원을 받은 윤이나는 드림투어 상금랭킹 6위로 올라섰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