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BTS 뷔, 청와대를 빛낸 환상적 비주얼

댓글 8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정범 기자) 방탄소년단(BTS) 뷔가 환상적 비주얼로 눈길을 끌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14일 오전 청와대 충무실에서 진행된 행사에 참석해 문재인 대통령으로부터 ‘미래세대와 문화를 위한 대통령 특별사절’ 임명장을 받았다.

방탄소년단의 영상과 사진은 청와대 공식 홈페이지 및 방탄소년단 공식 SNS 계정에 게재됐다.

그중 뷔는 검은 마스크를 착용했음에도 마스크를 뚫고 나올 만큼 뚜렷한 이목구비와 빛나는 미모, 압도적 분위기로 시선을 끌었다.

한편, 그룹 방탄소년단은 내달 콘서트를 개최한다.

방탄소년단은 15일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Weverse)와 공식 SNS에 "오는 10월 24일 콘서트 '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를 개최한다"고 전했다. 이번 콘서트는 온라인 라이브 스트리밍으로 진행된다.

콘서트 개최를 알리는 공지문과 함께 '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의 메인 포스터도 공개됐다. 'Permission to Dance'가 담긴 싱글 CD 'Butter'의 상징 색깔과 경쾌한 분위기를 살린 포스터에는 공연 타이틀과 개최 일시를 비롯해 조명, 스피커 사이에 자리한 방탄소년단의 모습이 담겼다. 일곱 멤버는 각기 다른 의상과 개성 넘치는 표정으로 콘서트에 대한 팬들의 기대를 한껏 끌어올렸다.

사진 = 청와대-방탄소년단 공식 SNS

이정범 기자 leejb@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