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코로나19 백신 개발

"화이자 백신 3차 접종자 감염위험 11배 · 중증 위험 20배 낮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로나19 백신의 추가접종(부스터 샷)의 효용성 논란 속에 이스라엘의 실제 접종에서 부스터 샷이 감염위험과 중증 발현 위험을 크게 낮춘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이스라엘 연구진들은 15일 의학지 뉴잉글랜드 저널 오브 메디신에 실은 '화이자 백신 부스터 샷의 코로나19 방어' 제하에 보고서에서 부스터 샷을 접종한 60세 이상 집단의 감염 위험이 그렇지 않은 집단보다 약 11배 낮았다고 밝혔습니다.

또 추가 접종자 그룹의 중증 감염 위험은 비교 대상 집단보다 약 20배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연구진은 덧붙였습니다.

SBS

부스터샷 접종그룹과 미접종그룹의 돌파감염 및 중증감염 위험 비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연구는 지난 7월 30일부터 지난달 30일까지 한 달간 3차 접종 후 최소 12일이 지난 60세 이상 고령자 113만 7천804명에 관한 이스라엘 보건부 데이터를 분석하는 방식으로 이뤄졌습니다.

조사 대상자는 이스라엘의 백신 접종 규정에 따라 2회 차 접종 후 최소 5개월이 지난 시점에 부스터 샷을 맞았습니다.

연구진은 접종 12일 후부터 분석 시점까지를 '개인별 위험 노출 일수'로 규정하고 이를 감염 및 중증 감염 위험도 산정에 반영했습니다.

비교 결과 부스터 샷을 맞은 그룹의 돌파 감염 위험은 맞지 않은 그룹보다 11.3배 낮았고, 중증 감염 위험은 19.5배 낮았다고 연구진은 설명했습니다.

보고서는 "화이자 백신으로 추가 접종하면 그렇지 않은 경우보다 감염 및 중증 감염 위험이 현저히 줄어드는 것이 확인됐다"며 "연구 결과는 부스터 샷이 현재 지배 종이 된 델타 변이에 대해서도 예방 효과를 발휘한다는 것을 명확하게 보여준다"고 말했습니다.

(사진=뉴잉글랜드 저널 오브 메디신 홈페이지 캡처, 연합뉴스)
김용철 기자(yckim@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