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의겸 "조선일보·사주 일가 부동산 시가 2조 5천억"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열린민주당 김의겸 의원은 조선일보와 사주 일가의 부동산 재산을 공개하고 언론사 사주의 재산을 공개하는 법안을 조만간 발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김 의원은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조선일보와 방상훈 사장 일가가 보유한 부동산이 약 38만 평이라며 자료를 공개했습니다.

이어 올해 공시지가 기준으로는 4천8백억 원, 시세와 공시지가 현실화율을 적용하면 2조 5천억 원 상당이라고 주장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