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野 '대장동 게이트' 공세‥이재명 "곽상도 아들 수년 간 근무"

댓글 4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이재명 경기 지사의 시장 재직 시절 개발 특혜 의혹이 불거진 대장 지구 사업, 이른바 '화천 대유 의혹'을 두고 국민의힘은 '대장동 게이트' 라면서 연일 쟁점화를 시도하고 있습니다.

반면 이재명 지사 측은 의혹을 거듭 일축하면서, 화천대유에서 야당 의원의 아들이 수년 간 근무 했다면서 맞불을 놓기도 했습니다.

최경재 기자입니다.

◀ 리포트 ▶

'화천대유 특혜' 논란을 '대장동 게이트'라고 규정한 국민의힘은 국정감사는 물론 국정조사와 특검까지 거론하며 이재명 경기지사에 대한 전방위 압박에 나섰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