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불법촬영 등 젠더 폭력

현직 경찰간부 '데이트폭력' 혐의로 입건…감찰 예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차 안에서 여성 머리채 잡고 폭행한 혐의

피해 여성 처벌불원서 제출…서울청 감찰 방침

노컷뉴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연합뉴스
현직 경찰 간부가 차 안에서 여성의 머리채를 잡고 폭행한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다. 서울경찰청은 해당 경찰에 대한 감찰에도 착수할 예정이다.

16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양천경찰서는 서울 성북경찰서 소속 A 경위를 입건했다.

A 경위는 15일 새벽 0시 40분쯤 서울 양천구의 한 도로에서 자신의 차에 탑승한 여성의 머리채를 잡고 차량 내부 계기판 쪽으로 여러 번 내리치는 등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피해 여성은 A 경위 휴대전화에 있는 다른 여성의 사진을 보고 누구냐고 물었는데, 이 과정에서 실랑이가 발생해 폭행으로 이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피해 여성은 처벌을 원치 않는다는 의사를 밝혔지만, 경찰은 다른 폭행 사례가 있었는지 확인하기 위해 수사를 진행 중이다. 서울경찰청은 A 경위에 대한 감찰에 착수할 방침이다. 형법상 폭행은 반의사불벌죄인 만큼, 감찰에 초점이 맞춰질 가능성도 예상된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