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봐주기 없던 첫 TV 토론…윤석열에 쏟아진 공세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8명의 대선 경선 후보로 압축된 국민의힘에선 첫 TV 토론회가 열렸습니다. TV 토론이 처음인 윤석열 후보에게 공세가 집중됐는데, 특히 홍준표 후보와 유승민 후보의 공격이 거셌습니다.

보도에 백운 기자입니다.

<기자>

첫 토론이었지만 봐주기는 없었습니다.

주도권 토론에 나서자마자 홍준표 후보는 윤석열 후보와 캠프 인사의 고발 사주 의혹 연루설로 맞붙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