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긴급재난지원금

울산시 대리운전 기사 재난지원금 50만원 지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울산시가 지역 대리운전 기사 800명에게 1인당 50만원의 재난지원금을 지급한다.

울산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대리운전 기사 지원 계획을 17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800명, 지원 금액은 1인당 50만원이다. 지원 조건은 울산에 거주하고, 최근 대리운전 경력이 3개월 이상 인정돼야 한다. 2019년 연소득 5000만원 이하였고, 2020년 연소득이 감소했다면 지원 신청 가능하다.

지원금 신청은 내달 1~25일 울산일자리재단으로 온라인이나 방문 접수하면 된다. 지원금은 서류 심사를 거쳐 오는 11월 지급한다. 자세한 내용은 울산시청과 울산일자리재단 홈페이를 참고하면 된다.

[울산 = 서대현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