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검찰과 법무부

강일원 검찰 수사심의위원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선일보

강일원 헌법재판관

대검찰청은 17일 신임 검찰 수사심의위원장에 강일원(61) 전 헌법재판관을 위촉했다.

강 전 재판관은 서울고법 부장판사, 법원행정처 기획조정실장을 거쳐 2012년 헌법재판관에 취임했다. 2017년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사건의 주심을 맡았다. 2018년 헌법재판관 임기를 마치고 퇴임한 후 국제적 헌법자문기구인 베니스위원회 정위원과 헌법재판공동위원장을 지냈다.

검찰 수사심의위원회는 외부 전문가들이 사회적 이목이 집중되는 사건의 수사 계속 여부와 기소 여부 등을 심의하는 기구다. 각 분야에 150~250명의 위원 중 15명을 무작위로 추첨해 심의를 연다.

전임 위원장이던 양창수 전 대법관은 지난 8월 백운규 전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의 수사심의위를 마지막으로 위원장직에서 사임했다.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