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재미교포♥' 박은지, 임신 초반 때 회상..행복이 가득한 미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박은지 스토리



[헤럴드POP=임의정 기자]박은지가 임신 초반 때의 모습을 회상했다.

18일 기상캐스터 출신 방송인 박은지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박은지는 사진과 함께 "임신 초반 때.. 이제 8주 정도 남았다"라는 글을 남았다.

공개한 사진에서 박은지는 하늘하늘한 남색 원피스에 담요를 걸치고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접시를 앞에 두고 해맑에 웃는 박은지의 모습이 행복해 보인다. 단발 머리도 잘 어울리는 박은지의 수려한 미모가 보는 이들의 감탄을 자아낸다.

한편 박은지는 지난 2018년 연상의 재미교포 남편과 결혼했으며 현재는 미국 LA에서 생활해왔다. 얼마 전 임신 소식을 알려 많은 축하를 받기도 했으며 최근 한국에 귀국해 체류 중이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