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미스맥심에 출전한 49만팔로워의 쏘블리, 대한민국에서 가장 섹시한 모델로 인정받고 싶어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이주상기자] “한국에서 가장 섹시한 모델의 증표인 ‘미스맥심’ 타이틀을 갖고 싶다.”

란제리 전문모델 쏘블리가 남성잡지 맥심(MAXIM)이 주최하는 ‘2021 미스맥심 콘테스트’(이하 미맥콘) 8강에 진출했다. 쏘블리는 3라운드 비키니 미션에서 섹시함과 고급스러움이 공존한 핑크빛 비키니로 남성 팬들의 몰표를 받았다. 쏘블리는 2라운드 코스프레 미션에서 12위를 기록해 간신히 3라운드에 진출했던 터라 3라운드는 자신의 매력을 극대화해야 했다. 쏘블리는 비키니 미션에서 단숨에 2위로 수직으로 상승하며 유력한 우승 후보로 꼽히게 됐다.

쏘블리는 인스타그램에서 49만 팔로워를 가진 인기 모델이다. 이미 막강한 팬덤을 보유한 쏘블리였기 때문에 미맥콘 1라운드에서 5위를 기록하며 강력한 우승 후보로 예상됐다. 그러나 그녀 못지않은 팬덤을 보유한 모델, 인플루언서, BJ, 전직 아이돌 등의 지원자들이 대거 출연하면서 쏘블리의 입지가 좁아졌다. 결국 2라운드 코스프레 미션에서는 7계단이나 떨어진 12위를 기록해 탈락 일보 직전까지 몰렸다.

절치부심한 쏘블리는 8강 진출을 놓고 벌이는 미맥콘 3라운드 비키니 미션에서 가슴이 탁 트인 아찔한 핫핑크 비키니로 섹시하고 청순한 매력을 어필했다. 또한 투표해 준 팬들에 대한 고마움을 전하며 눈시울을 붉힌 쏘블리의 진심 어린 모습에 잠잠했던 49만 팔로워들이 움직이기 시작했다. 팬들이 압도적인 화력으로 투표에 참여하며 쏘블리를 단숨에 2위로 올려놓았다. 투표 종료 직전까지 1위 경쟁을 벌이다 단 8표 차로 2위를 기록했으니 사실상 1위와 다름없는 선전이었다.

쏘블리는 “4년 차 모델인 나에게도 미스맥심 콘테스트는 큰 도전이다, 한국에서 가장 섹시한 모델의 증표인 ‘미스맥심’ 타이틀을 갖고 싶다”라며 우승에 대한 욕심을 숨기지 않았다. 특히 8강전은 쏘블리의 주 종목인 란제리 화보 촬영이어서 팬심을 더욱 자극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미맥콘은 나이, 키, 직업 등 제한 없이 누구나 모델 데뷔의 기회를 잡을 수 있는 대회다. 참가자들의 화보는 맥심 잡지에 게재되며, 일부는 전속모델로 발탁된다. 미스맥심이 되면 맥심 소속으로 모델 활동을 하며 방송 출연, 광고 모델 등 다양한 분야에서 모습을 보이게 된다. 2021 미스맥심 콘테스트 최종 우승자는 2021년 12월호 맥심 모델로 서는 영광의 주인공이 된다. 아찔한 화보 메이킹 필름과 대회 비하인드 스토리는 유튜브 채널 ‘MISS MAXIM CONTEST’를 통해 공개된다.
rainbow@sportsseoul.com 사진제공 | 맥심코리아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