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홍준표 "누가 봐도 '이재명 게이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국민의힘 대권 주자인 홍준표 의원은 SNS를 통해, 이 지사가 대장동 개발 비리 사건을 상대 당에 뒤집어씌우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홍 의원은 이 사건은 누가 봐도 '이재명 게이트'라며, 비리개발의 주체가 성남시였는데, 어떻게 성남에 사는 '총각 사칭 변호사'가 이를 몰랐겠느냐고 비꼬았습니다.

홍 의원은 이 지사에게 자신이 있다면 스스로 국회에 특검을 요구하라며, 추석 민심과 호남 경선만 넘기면 된다는 뻔뻔함은 오래가지 않을 거라고 말했습니다.

[고영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