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추석연휴 둘째날 귀성길 정체 서서히 풀려…서울→부산 4시간30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뉴스핌] 송현주 기자 = 추석연휴 둘째날인 19일 저녁에는 전국 고속도로 소통이 대체로 원활해지고 있는 가운데 일부 구간에서만 정체가 이어지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전국 대부분 정체가 뚫려 한산한 교통 흐름을 보이고 있다. 다만 아직까지 경기·충청권과 부산 방면은 정체가 이어지고 있다.

뉴스핌

[서울=뉴스핌] 정일구 기자 = 추석 연휴 둘째날인 19일 오후 서울 서초구 경부고속도로 잠원IC 인근 하행선(오른쪽)이 귀성 차량들로 정체를 빚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귀성 방향의 경우 이날 오전 6∼7시 정체가 시작돼 오후 4시∼오후 5시 최대에 달한 뒤 오후 8∼9시쯤 해소될 것으로 예상했다. 귀경 방향은 오전 11∼낮 12시쯤 혼잡이 시작돼 오후 3∼4시 가장 심했다가 오후 6∼7시 풀릴 것으로 전망했다. 2021.09.19 mironj19@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천안휴게소 부근~옥산 15㎞ 구간에서 교통이 정체되고 있다. 오산에서 남사 5㎞, 남청주에서 죽암휴게소 5㎞, 정안휴게소~정안IC인풍교 7㎞, 정안휴게소~정안휴게소정안교 3㎞ 구간도 차량 흐름이 원활하지 못하다.

서해안선 서울 방면은 당진부근에서 서해대교 9㎞, 일직분기점~금천 4㎞ 구간이 정체 흐름을 보이고 있다. 목포 방면으로는 서해대교부근 2㎞, 동서천분기점부근~군산부근 2㎞ 정체다.

이날 오후 7시 기준 요금소 출발 기준 주요 도시간 예상 소요 시간은 하행선은 ▲서울~부산 4시간30분 ▲서울~대구 3시간30분 ▲서울~광주 3시간20분 ▲서울~대전 2시간 ▲서울~강릉 2시간40분 ▲서울~울산 4시간10분 ▲서울~목포 3시간40분이다.

상행선은 ▲부산~서울 4시간30분 ▲대구~서울 3시간30분 ▲광주~서울 3시간20분 ▲대전~서울 1시간30분 강릉~서울 2시간40분 ▲울산~서울 4시간10분 ▲목포~서울 3시간40분이다.

한편 한국도로공사는 연휴 둘째날인 이날 교통량을 전국 415만대로 예상했다.

shj1004@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