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단독] 장제원 아들, 경찰관 밀치고 '난동'…블박 영상 입수

댓글 2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무면허 음주운전에 음주 측정 거부까지

<앵커>

국민의힘 장제원 의원의 아들이자 노엘이라는 이름으로 음악활동을 하는 장용준 씨가 또 음주운전을 하다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이번에는 무면허 음주운전이었는데, 음주측정을 거부하며 경찰을 밀치기도 했습니다. 그 현장 상황이 담긴 블랙박스 영상을 저희가 단독 입수했습니다.

한성희 기자입니다.

<기자>

어젯(18일)밤 10시 50분쯤 서울 반포동의 한 사거리.

비상 깜빡이를 켠 차들 사이로 흰색 벤츠 승용차가 보입니다.

경찰과 운전자가 서서 이야기를 나눕니다.

운전자는 장제원 의원의 아들이자 노엘이라는 이름으로 활동하는 래퍼 장용준 씨.

운전석에 앉으려는 장 씨가 이를 말리는 경찰관을 밀쳐 냅니다.


[목격자 : 소리 지르고, 경찰 막 가슴팍 손으로 밀쳐 가지고. 앉았다가 다시 끌려나왔다가 앉았다가 끌려나왔다가 밀쳤다가 머리로 들이받았다가 막 이랬거든요.]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