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與 호남 순회 경선 앞두고…이낙연 49.7% VS 이재명 39.1%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주 전 같은 조사서 이 지사 48.6%, 이 전 대표 25.4% 기록

세계일보

지난 14일 밤 서울시 마포구 MBC 사옥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100분 토론회에서 이낙연 대선 경선 후보(왼쪽)가 이재명 후보의 리허설을 바라보고 있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대선 레이스의 최대 승부처로 꼽히는 호남 순회 경선을 앞두고 이재명 경기지사와 이낙연 전 대표의 호남 지지율 여론조사 결과가 23일 나왔다.

알앤써치가 매일경제·MBN 의뢰로 지난 21~22일 전국 성인남녀 1071명을 상대로 실시한 여당 대선후보 적합도 조사(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3.0%포인트)에서 이재명 경기지사는 34.2%, 이 전 대표는 30.2%를 각각 기록했다.

격차는 4.0%포인트로 오차범위 내였다.

지난 9일 발표된 직전 조사에서는 이 지사가 이 전 대표를 오차범위 밖인 13.7%포인트 앞선 바 있다.

특히 광주·전남·전북 등 호남권 지지율에서는 이낙연 전 대표가 49.7%로, 이재명 지사(39.1%)를 10.6%포인트 차로 제치고 1위에 올랐다.

2주 전 같은 조사에서는 이 지사가 48.6%, 이 전 대표는 25.4%를 기록했었다.

리서치뷰가 무등일보 의뢰로 지난 20~21일 광주·전남지역 성인남녀 1600명(광주 800명, 전남 8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2.5%포인트)에서도 이 전 대표는 40.4%를 기록, 이 지사(38.0%)를 오차범위 내인 2.4%포인트 차로 제치고 선두에 섰다.

이 전 대표의 의원직 사퇴(8일) 이전인 지난 6~7일 실시된 직전 조사에서는 이 지사가 43.1%, 이 전 대표는 36.3%로 이 지사가 6.8%포인트 우위를 보였었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의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