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천태만상 가짜뉴스

서이숙, 사망설 가짜뉴스 유포자 고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사진=퀀텀이엔엠 제공


배우 서이숙 측이 사망 루머 글을 올린 누리꾼을 고소했다.

서이숙 소속사 퀀텀이엔엠 측은 23일 사망 루머 관련 글을 올린 누리꾼을 상대로 서울 마포경찰서에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배우 서이숙, 오늘(20일) 심장마비로 별세…누리꾼 애도'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게시물은 서이숙이 자택에서 사망한 채 발견됐다는 내용으로 기사 형식을 빌렸지만, 이는 한 누리꾼이 작성한 가짜 뉴스였다.

이와 관련해 소속사 측은 지난 21일 "확실한 조치와 책임을 물을 계획"이라며 고소를 예고한 바 있다.

앞서 서이숙은 지난 7월에도 커뮤니티에 올라온 글로 사망설에 휩싸인 바 있다.

한편 1989년 극단미추 단원으로 데뷔한 서이숙은 드라마 '호텔 델루나', '부부의 세계', '스타트업' 등에 출연했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