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원더우먼’ 이하늬, 단숨에 조폭 제압...화려한 걸크러시 액션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이하늬가 드라마 ‘원더우먼’에서 걸크러시 넘치는 화려한 액션신을 선보인다.

24일 SBS 금토드라마 '원더우먼'은 네이버TV에 ‘“나는 절대로 강미나가 아니다” 이하늬, 단숨에 조폭 제압!’이라는 제목의 ‘원더우먼’ 3회 영상을 선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서 극중 조연주(이하늬 분)는 사고 현장을 다시 찾았다가 삼거리파와 맞닥뜨린다. 조연주는 “제가 진짜 중요한 데를 빨리 가야 한다”라며 상황을 회피하려 했지만 삼거리파 두목은 “장난해?”라고 소리치며 붙잡았다.

이에 조연주는 양팔로 두목을 엎어치기했다. 이후 “그 순간 깨달았다. 나는 절대로 강미나가 아니다”라는 대사로 반전을 예고했다.

조연주 역의 이하늬는 열정적인 액션 연기로 걸크러시 매력을 잘 표현하고 있다. 실감 나는 연기와 사이다 가득한 스토리가 예고되면서 ‘원더우먼’은 시청자들로부터 초반부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원더우먼’은 비리 검사 조연주에서 재벌 상속녀 강미나로 인생이 바뀌면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이하늬가 조연주와 강미나 1인 2역을 소화하며 열연하고 있다. 이하늬와 함께 이상윤, 진서연, 이원근 등의 배우들이 호흡을 맞춘다. 매주 금토 오후 10시 SBS에서 방송된다.

[문미류 스타투데이 인턴기자]

사진|네이버TV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