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조유리, ♥김재우와 결혼 결심한 사연?…"이런 생각 했다는 걸 알까" [전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창규 기자) 개그맨 김재우의 아내 조유리가 결혼을 결심한 순간을 공개했다.

24일 오후 조유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처음 결혼을 진지하게 생각하게 되었을 때가 생각납니다"라고 시작되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할머니 생신을 하게 되어 주말 데이트를 하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아침에 집 앞에 찾아온 거예요... 오늘 못 만난다고 미리 이야기했었는데, 혹시 잊어버려서 온 건가 하고 내려가보니 할머니 생신 꽃을 사서 온 게 아니겠어요?"라고 회상했다.

이어 "보라색 꽃송이를 한 아름 안겨주고 생신이 끝나고 '시간이 되면 잠시라도 산책할래?'라며 쑥스럽게 웃는 그를 보고 바보 같게도... '얼른 날 잡자!' 이런 뜬금 없는 생각이 들었어요"라며 "과연 그는 내가 그때 이런 생각을 했다는 걸 알까요?"라고 언급했다.

공개된 사진 속 조유리는 김재우와 함께 어딘가에서 다정하게 셀카를 찍는 모습이다. 익살스러운 김재우의 모습과 이를 보고 해맑게 웃는 조유리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편, 조유리는 개그맨 김재우와 지난 2013년 결혼했다. 두 사람은 지난해 SBS 예능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이하 조유리 인스타그램 전문

처음 결혼을 진지하게 생각하게 되었을 때가 생각납니다.

할머니 생신을 하게 되어
주말 데이트를 하지 못하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아침에 집 앞에 찾아온 거예요...
오늘 못 만난다고 미리 이야기했었는데,
혹시 잊어버려서 온 건가 하고 내려가보니
할머니 생신 꽃을 사서 온 게 아니겠어요?

보라색 꽃송이를 한 아름 안겨주고
생신이 끝나고 시간이 되면 잠시라도 산책할래?라며
쑥스럽게 웃는 그를 보고 바보 같게도...
'얼른 날 잡자!'
이런 뜬금 없는 생각이 들었어요.
과연 그는 내가 그때 이런 생각을 했다는 걸 알까요?

사진= 조유리 인스타그램

이창규 기자 skywalkerlee@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