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104kg 임산부' 황신영, 삼둥이 출산 D-1 "드디어 내일 수술, 떨려" [TEN★]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텐아시아

사진=황신영 인스타그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개그우먼 황신영이 출산을 하루 앞두고 떨린 마음을 전했다.

황신영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제 니큐자리 하나만 더 확보되면 드디어 내일 수술인가요? 오늘따라 너무 떨리네요"라고 글을 올렸다. 함께 게시한 사진 속 황신영은 출산을 위해 입원 중인 병실에서 과일을 먹고 있는 모습. 출산을 하루 앞두고 떨리고 설레는 마음이 고스란히 전해진다.

황신영은 5살 연상의 비연예인과 2017년 결혼했으며, 세 쌍둥이 임신으로 최근 몸무게가 104kg 늘어났다고 밝힌 바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