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조여정의 죽은 남편, 불륜녀가 출산까지..누구냐 넌(하이클래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최나영 기자] tvN ‘하이클래스’ 속 조여정 남편이 보였던 죽기 전까지의 미스터리한 행적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급등하고 있다.

tvN 월화드라마 ‘하이클래스’(연출 최병길/극본 스토리홀릭/제작 프로덕션에이치 에이치월드픽쳐스)가 회를 거듭할수록 휘몰아치는 예측불허 전개로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는 가운데, 송여울(조여정 분)의 죽은 남편 안지용(김남희 분)을 둘러싼 많은 비밀에 호기심이 고조되고 있다. 이에 회를 거듭할수록 의문을 더해가는 그의 행적을 짚어본다.

# 송여울-황나윤, 두 여자와의 관계

안지용과 두 여자 송여울, 황나윤(박세진 분)의 관계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송여울은 요트 위에서 한 순간에 사라져 버린 남편으로 인해 살인 누명까지 썼음에도 불구하고, 자신과 아들에 대한 그의 사랑이 진심이라 믿으며 그리워했다. 그러나 지난 방송에서는 황나윤이 죽은 남편 안지용의 숨겨진 여자였음이 밝혀진 데 이어 송여울 보다 황나윤이 죽은 남편과 먼저 만났고, 아이까지 먼저 출산했다는 정황이 드러나 경악을 금치 못하게 했다. 이에 죽은 남편 안지용과 송여울, 황나윤의 우위를 속단할 수 없는 관계의 진실에 궁금증이 고조된다.

# 국제학교 후원부터 투자 사기까지! 죽기 전 물밑 행보

안지용이 죽기 전 송여울 모르게 행했던 물밑 행보들이 하나 둘 드러나기 시작하며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송여울은 남편 안지용이 죽은 뒤에서야 그가 막대한 투자 사기를 벌였음을 알게 돼 괴로워했다. 또한 안지용이 국제학교의 설립부터 깊게 관여되어 후원해왔고, 차도영(공현주 분)이 모델이었던 우정 캐피탈 사외 이사로도 재직했다는 사실까지 드러나며 그의 행적에 의문이 증폭되고 있다. 더욱이 “안지용이 그렇게 혼자 다 떠안고 죽었다고 속단하긴 일러”라며 재단 이사와 의뭉스러운 대화를 나누는 국제학교 이사장 도진설(우현주 분)의 모습과, 안지용이 죽기 전 어떤 여자와 언성을 높이며 대화를 나눴던 과거까지 드러난 바. 송여울의 죽은 남편 안지용이 생전에 또 어떤 일을 벌였던 것인지 관심이 더욱 높아진다.

# 남지선-도진설 등 국제학교 인물들과의 관계

안지용과 남지선(김지수 분), 도진설 등 국제학교 인물들과의 관계에도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앞선 방송을 통해 남지선은 과거 투자자로서 투자의 귀재로 불리던 송여울의 죽은 남편 안지용과 가까이 지냈다고 밝혔지만, 이후에도 도진설과 ‘송여울이 중요한 키’라며 비밀스런 대화를 나눠 궁금증을 유발했다. 그런가 하면 국제학교 이사장 도진설은 흥신소 오순상(하준 분)에게 송여울이 안지용의 사망이나 투자 건에 대해 아는지 감시를 의뢰하는 등 의중을 알 수 없는 행보로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이에 더해 도진설은 안지용의 숨겨진 여자였던 황나윤과도 언니-동생으로 깊이 알고 지내왔던 관계였음이 드러나, 이들이 송여울의 죽은 남편 안지용과 어떤 관계일지 궁금증이 치솟고 있다.

이에 ‘하이클래스’ 제작진은 “송여울의 죽은 남편 안지용을 중심으로 얽힌 미스터리가 매회 조금씩 풀려가며 예측할 수 없는 전개가 펼쳐질 예정이다. 시청자들의 추리력을 자극하며 심장 쫄깃한 긴장감을 더해갈 ‘하이클래스’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하이클래스’는 파라다이스 같은 섬에 위치한 초호화 국제학교에서 죽은 남편의 여자와 얽히며 벌어지는 치정 미스터리. 오는 27일 오후 10시 30분에 7화가 방송된다.

/nyc@osen.co.kr

[사진] '하이클래스' 방송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