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정상회담 가능성 흘린 북한…"통신선부터 복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북한 김여정 부부장이 남북관계에 대한 개선 가능성을 밝히면서 남북정상회담 가능성까지 시사했습니다. 다만, 우리 정부의 태도에 달렸다는 단서가 붙었습니다.

안정식 북한전문기자입니다.

<기자>

토요일 밤늦게 나온 북한 김여정의 담화에는 남북관계 개선 신호가 보다 구체적으로 들어갔습니다.

종전선언과 함께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재설치, 나아가 남북정상회담 가능성까지 시사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