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불붙는 OTT 시장

스튜디오산타, 하반기 넷플릭스 콘텐츠 흥행 예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김건우 기자]

스튜디오산타클로스는 전 세계 1위를 수성한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의 흥행을 이어갈 작품으로 오는 10월 6일 개막되는 부산국제영화제에 초청받은 '마이 네임'이 큰 기대를 받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스튜디오 산타클로스에서 제작한 넷플릭스 시리즈 '마이 네임'은 아버지를 죽인 범인을 찾기 위해 조직에 들어간 지우(한소희 분)가 새로운 이름으로 경찰에 잠입한 후 마주하는 냉혹한 진실과 복수를 그린 작품이다. 넷플릭스에서 호평을 받은 '인간수업'의 김진민 감독의 차기작이다.

소속 배우 류경수는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 '글리치'에 이어 '정이'(가제)에 출연을 확정하며 최근 큰 흥행을 이어가는 넷플릭스 시리즈의 대세로 등극했다. 영화 '지옥'은 지옥행 고지라는 설정만으로 전 세계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는 '지옥'은 토론토국제영화제, 부산국제영화제에 이어 BFI 런던 영화제에서도 상영을 앞두고 있다.

'마이 네임'과 '지옥'은 오는 10월 6일 개막되는 부산국제영화제의 엔터테인먼트 스트리밍 서비스에 방영될 화제의 작품을 상영하는 온 스크린 섹션의 포문을 열 첫 번째 초청작으로 선정됐다.

스튜디오 산타클로스 관계자는 "최근 OTT(온라인동영상서비스)가 활성화됨에 따라 소속 배우 및 회사에서 제작한 시리즈가 큰 기대를 받고 있다"며 "건강한 문화 콘텐츠 양성이라는 목표를 잘 이룰 수 있도록 건전하고 건강한 드라마 제작 환경과 배우들이 연기에 집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스튜디오산타클로스는 제주도에 드라마, 영화 촬영 등 창작 공간으로도 자리매김 할 수 있는 신규 리조트 사업 진출을 위해 '산타클로스 빌리지'라는 회사를 설립하고 타법인 주식 및 출자증권 취득을 완료했다.

김건우 기자 jai@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