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포커스] 16년간 독일 이끈 '엄마 리더십' 메르켈 자진퇴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이름 앞에 붙는 수식어만 수십 개에 달하죠. 동독 출신에 첫 여성 총리로, 최연소로 시작해, 최장수로 마감하게 됐는데, '자발적으로 퇴임하는 첫 총리'라는 수식어도 하나 추가했습니다.

16년 동안 '엄마 리더십'을 보여준 앙겔라 메르켈에 포커스를 맞췄습니다.

[리포트]
관저 대신 작은 아파트에 살면서 퇴근길에 동네마트에서 직접 장을 보는 총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