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준석 "'50억 퇴직금' 청년층 분노…곽상도 결단해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미국 방문을 마치고 귀국한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곽상도 의원 아들이 50억 원을 받은 것에 대해 "젊은 세대들의 분노가 클거라 생각한다"면서 "눈높이에 맞춰가기 위해선 곽 의원이 결단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 대표는 오늘(27일) 오후 인천공항에 도착해 기자들과 만나 이 같이 밝혔습니다.

또, 곽 의원이 화천대유 관계자들로 부터 2천500만 원의 후원금을 쪼개 받았다는 보도와 관련해 "어떤 내용이든 성역 없는 수사와 검증을 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유재명]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