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정연, 서울대 발레 전공자다워..다리 180도 찢고 대본 연습 여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POP=김지혜 기자]
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오정연 인스타그램



오정연이 대본을 연습하는 일상을 공개했다.

28일 방송인이자 배우 오정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예술의 전당 발레연습실에서 연극연습 하다보면 발레하고 싶어지다가 다시 정신차리고 대본보고.."라고 적었다.

이어 "이제 오픈까지 한 달 남은 연극 리어왕 책 상태는 이 정도면 아직 양호한듯?!? 봐도 봐도 새로운 서브텍스트가 떠오르게끔 하는 신기하고 오묘한 셰익스피어의 문장들... 우리 팀 파이팅!!!"이라고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오정연이 다리를 180도 찢은 모습이 담겼다. 무엇보다 오정연은 이와 같은 상태로 대본까지 여유롭게 연습하고 있어 더욱 감탄을 안기고 있다. 오정연의 부드러운 유연성이 돋보인다.

한편 오정연은 서울대 체육교육학과에서 발레를 전공했다. 또 새 골프 예능프로그램 '골프전야'에 출연할 예정이며, 오는 10월 막을 올리는 연극 ‘리어왕’ 무대에 오른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